유머게시판

HOME > 커뮤니티 > 유머게시판
알았어. 형!! 글보기
알았어. 형!!
이름 김이중(방직/7) 작성일 2010.05.07 15:08 조회수 1,421

 

 

어느 꼬마가

아버지와 어머니를 따라
처음으로 교회에 갔다.



평소에는 죽어라 하고 안 따라 다녔는데
오늘은 크리스마스 이브라고 교회 다녀와서
선물을 준다는 조건으로 억지로 데려왔다.



기도하는 시간이 되자

아버지와 어머니가
"하느님 아버지!" 하는 소리를 듣고

꼬마가 중얼거렸다.



"하느님 할아버지!"



꼬마가 하는 말을

옆에서 들은 아버지가
조용히 말했다



"얘야, 너도 하느님 아버지라고 하는거야"
"그럼, 하느님은 아빠한테도, 엄마한테도
또 나한테도 아버지야?"



"그렇지, 역시 내 아들이라 똑똑하구나"
그러자 꼬마가 갑작이 의젓한 목소리로 말했다.

.



.

알았어, 형...!"""~~???

 

 

 

 

다운로드표
댓글리스트
배홍래(광산/8) 2010-05-09 22:11:11
ㅋㅋ 말이 되는것 같기도하고...
TOP